Skip to content

Social Fairness

  1. No Image

    1231. 생의 세 가지 여정 [책 끝]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쉬지 않고 사는 인생은 휴게소에도 들르지 않고 강행하는 긴 여행처럼 피곤하다. 사람은 자신이 아는 만큼 인생을 즐길 수 있다. 인생의 첫 여정은 죽은 자들과의 교류로 시작하라. 우리...
    Date2011.08.11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675
    Read More
  2. No Image

    1230. 재산은 거름과 같다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재산은 거름과 같아서 모아서 쌓아두기만 하면 악취를 풍기지만 사방에 뿌리면 대지를 기름지게 한다. - 톨스토이 소박한 생활을 할수록 결핍으로 인한 고통은 줄어든다.
    Date2011.08.11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806
    Read More
  3. No Image

    1229. 병을 두려워하지 말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병을 두려워하기보다 병이 치료되는 과정을 두려워하라. 이것은 치료가 서툰 의사에게 치료받지 않도록 조심하라는 뜻이 아니다. 치료를 받는 과정에서 자신이 환자라는 사실을 핑계 삼지...
    Date2011.08.11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659
    Read More
  4. No Image

    1228. 소수처럼 생각하고 다수처럼 말하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대세를 거스르려고 하면 자칫 과오를 저지르거나 위험에 빠지기 쉽다. 그런 일을 아무런 내적 혼란 없이 감당할 수 있는 사람은 아마 소크라테스와 같은 현자뿐일 것이다. 사람들은 대개 ...
    Date2011.08.11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578
    Read More
  5. No Image

    1227. 선택은 우리 자신의 몫이다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우리는 머리 위로 날아다니는 새들을 물리치지는 못한다. 그러나 자기 머리 위에 집을 짓는 것을 막을 수는 있다. 뇌리를 스치는 나쁜 생각도 마찬가지다. 우리는 세상에 떠도는 악한 생...
    Date2011.08.11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666
    Read More
  6. No Image

    1226. 자기 일의 가치를 알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큰 공장에서 일하는 대부분의 노동자는 자신이 하고 있는 부분적인 일이 전체적인 목적을 이루는 데 얼마나 중요한 기여를 하는지 잘 알지 못한다. 그러나 훌륭한 노동자는 자신이 하고 ...
    Date2011.08.10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646
    Read More
  7. No Image

    1225. 매일 새로운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남다른 통찰력과 판단력을 지닌 사람은 사물에 지배당하지 않고 스스로 사물을 다스린다. 또한 사람을 만나면 넓은 이해심을 바탕으로 그의 실체를 파악해내며 꼼꼼한 관찰력으로 그의 감...
    Date2011.08.10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838
    Read More
  8. No Image

    1224. 유능한 목수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유능한 목수는 나무를 조금도 다룰 줄 모르는 사람이 그의 재주를 칭찬해주지 않는다고 울적해하지 않는다. 그러므로 악한 이의 중상모략을 두려워하지 말라. 당신 내면에 있는 단단한 심...
    Date2011.08.10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83
    Read More
  9. No Image

    1223. 육체의 등불은 눈이다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육체의 등불은 눈이다 만일 당신의 눈이 깨끗하다면 육체의 모든 부분도 깨끗하리라. 그러나 만약 당신의 눈에 병든 기색이 어려 있다면 육체 또한 질병으로 신음하고 있을 것이다. - 톨...
    Date2011.08.10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21
    Read More
  10. No Image

    1222. 참된 효의 조건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자식이 부모를 모실 때는 무엇보다 부모의 마음을 살피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그다음이 부모의 몸을 보살펴드리는 것이다. 몸만 보살펴드리고 마음은 보살펴드리지 않는 것은 최대의 불...
    Date2011.08.10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72
    Read More
  11. No Image

    1221. 비단 같은 말과 친절함으로 타인을 대하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날카로운 화살이 몸을 찌르듯이 나쁜 말은 마음을 찌르게 마련이다. 말 한마디로 천 냥 빚을 갚을 수도 있고 불가능한 일도 이뤄낼 수 있다. 그만큼 말의 힘은 위대하다. 그러나 타인에게...
    Date2011.08.09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07
    Read More
  12. No Image

    1220. 성인의 감정은 타인의 감정이다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성인은 자기 자시의 감정을 앞세우기보다 타인의 감정을 자기 감정의 지표로 삼는다. 그는 선행에 선으로, 악행에도 선으로 대한다. 믿음이 있는 자에게는 믿음으로, 믿음이 없는 자에게...
    Date2011.08.09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06
    Read More
  13. No Image

    1219. 신은 존재한다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신은 존재한다. 그러나 우리는 그것을 증명할 수 없으며, 또 증명하려 해서도 안 된다. 신의 존재를 증명하기위한 모든 방법은 신을 모독하는 것과 다름없다. 신은 우리의 마음속에, 인류...
    Date2011.08.09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89
    Read More
  14. No Image

    1218. 이성적으로 생각하고 신속하게 행동하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어리석은 사람들은 경솔하고 성급한 태도로 일을 그르친다. 그들은 어떠한 확신이나 사전적 지식 없이 무턱대고 일에 달려들기 때문에 곤경에 부딪히기 일수다. 반면 지나치게 신중하기만...
    Date2011.08.09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679
    Read More
  15. No Image

    1217. 단순하고 신중하게 일에 임하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무릇 위대한 일은 겉으로 드러나지 않게 겸손하고 조용한 상태에서 진행되는 법이다. 번개가 번쩍이고 천둥이 칠 때는 밭을 갈거나 집을 짓지도 못하고 가축을 부릴 수도 없다. 위대하고 ...
    Date2011.08.09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99
    Read More
  16. No Image

    1216. 양심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당신은 젊다. 즉 정념과 욕망의 시기에 있다. 이러한 시기에는 무엇보다도 자신 안에서 울려나오는 양심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한다. 그리고 그것을 다른 것에 앞서 존중하도록 하라. ...
    Date2011.08.07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67
    Read More
  17. No Image

    1215. 자신에 대한 철저한 사색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이 세상에서 벌어지는 잘못된 신앙의 대부분은 무조건적인 믿음을 강요하는 방식에서 비롯된다. 그러므로 무턱대고 신앙을 받아들이거나 상대방에게 강요하면서 신앙인 행세를 하는 것은 ...
    Date2011.08.07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83
    Read More
  18. No Image

    1214. 진정한 사랑이란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자신을 사랑하듯이 이웃을 사랑하라'라는 말은 스스로를 먼저 사랑하고 그러한 사랑에서 우러난 자연스러운 마음으로 타인에게 선을 행하라는 말이다. 자신에 대한 사랑이 당신의 마음속...
    Date2011.08.07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777
    Read More
  19. No Image

    1213. 세상의 모든 것들은 연결되어 있다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비록 우리 자신은 원하지 않는다 할지라도 우리는 세상 모든 것들과 연결되어 있다. 사상과 지식을 교류하고, 특히 다른 사람들과 관계를 맺어나가면서 우리는 우리 자신과 이 세계 사이...
    Date2011.08.07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1078
    Read More
  20. No Image

    1212. 평가할 줄 알라

    365 매일 읽는 지혜의 한 줄 / 강민구 엮음 / 김경희 펴냄 / 눈과마음 제아무리 남보다 우월한 사람도 다른 누군가에 의해 압도당할 수 있다. 지혜로운 사람은 이와 같은 진실을 파악하고 있어, 누구를 만나도 그의 좋은 점을 발견해내고 또 어떤 일을 제대로...
    Date2011.08.07 Category365 지혜 By늦깎이 Reply0 Views84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

allbaro.net since 2007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